두리반 농성투쟁 500일 특집 칼국수 음악회

이발사 윤영배, 바람의 소리

일시: 2011년 5월 6일 금요일 저녁 7시 30분

장소: 작은 용산 두리반 http://cafe.daum.net/duriban

출연: 노래 윤영배, 베이스 김정렬, 기타 고찬용, 키보드 이규호


* 2011년 5월 8일은 철거민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두리반이 농성투쟁을 시작한지 500일 되는 날입니다. 입장료는 자율기부제이며, 모아진 금액은 전기가 끊어진 두리반 기금으로 쓰입니다.

 

5월 6일 금요일 칼국수 음악회는 두리반 농성 500일 특집으로 이발사 윤영배 "바람의소리" 세가지소원 이규호, 더버드 김정렬, 낯선 사람들 고찬용도 함께 하나음악의 부활로 꾸며집니다.


저녁 7시 30분까지 두리반으로 오세요!

친구들 모두 데려오세요!

무조건 오세요!!


"윤영배 공연. 윤영배의 따뜻하고 진심담긴 노래와 고찬용의 세련된 기타, 이규호의 서정적이지만 더없이 깔끔한 건반, 김정렬의 농익은 베이스의 환상적인 조화!" "윤영배, 이규호의 다른듯 하나되는 따뜻한 노래와 연주. 느리고 어눌한 말투와 두서없는, 끝을 잘라먹는 그의 이야기에 첨엔 당황하지만 어느새 집중하고 있는 관객들, 감탄할 겨를도 없이 빠져드는 기타와 건반소리" 트위터 안지혜님 @chirojihye



신고
Posted by 노마디스트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노마디스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16)
이슈&리뷰 (51)
빌린 책 (43)
개봉영화 파헤치기 (15)
풍문으로 들은 시 (13)
장애, 그리고... (4)
4040 (5)
칼 슈미트 입문 강의 (32)
아무도 번역 안 해줄 거잖아 (4)
시몽동X번역기계 (6)
과학 X 철학 토크박스 (2)
해석과 사건 (6)
화요토론회 (24)
기획 서평 (34)
과거글 (272)
Yesterday737
Today248
Total1,697,626

티스토리 툴바